총동문회에서 개교80주년을 맞아 성동공업고등학교의 살아있는 역사와 전통성의 [성공80년사] 제작편찬 되었습니다!   [성공80년사] 1세트당 5만원 구매!! 동문님들의 많은 신청접수를 바랍니다!!     [성공80년사 부록- 동문 인명록] 광고 협찬 게제안내 ==>> 하단사진 참조 바랍니다   광고 협찬 하신분은 인명록 및 직장. 직능명부를 무료로 보내 드립니다!     우리은행 1005- 602- 599438 예금주 : 성동공업고등학교총동문회   구매 […]

상세보기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양적 긴축(Quantitative Tightening)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미국 경제가 침체에서 벗어나 순항할 것이라는 자신감의 표현이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미국 경제가 무너지지 않도록 떠받친 기둥 가운데 하나를 이젠 치워도 된다고 판단한 것이다. 다만, Fed는 긴축을 결정하면서도 경제에 충격이 가장 적은 방법을 택하기 위해 고심했다. Fed는 19~20일(현지시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열고 다음달부터 보유자산 축소를 시작하기로 결정했다. […]

상세보기




안녕하십니까? 성동공업고등학교 취업지원부장 이강문입니다. 성동에서 3학년 학생들의 취업 업무를 총괄하고 있습니다. 최주명기획실장님의 초대로 성.공.련과 성동공고 학생 취업의 가교 역할을 위해 가입했습니다. 앞에서 선배님이 끌어주고 뒤에서 열심히 따라가는 후배의 좋은 관계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우선 인력이 필요하시는 경우 첨부해드린 “채용의뢰서”를 작성하시어 메일  kmlee98@sen.go.kr 또는 팩스  02-2237-0814 송부해주시면 이후 절차에 따라 진행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상세보기


4차 산업혁명 주도하며 강력하게 M&A 나선 기업에 올라타야 기사입력 2017.07.31 15:38:11 | 최종수정 2017.08.01 15:44:40 국내 증시가 강세장 속 숨 고르기에 나섰다. 코스피가 2440을 돌파한 이후 외국인 매도세로 주가가 멈칫거린다. 증시 전문가들은 대체로 강세 흐름이 꺾이지 않았다는 데 무게를 둔다. 그러면서도 국내 투자에만 머물지 말고 해외 시장을 둘러봐야 한다고 조언한다. 무엇보다 국내 산업에서 볼 수 […]

상세보기


김동연 “일자리·재분배 역점 두고 고소득층·대기업 세율 조정” “경제 패러다임 전환 위해 적극적 재정 필요…취약계층·영세기업 지원” “소득주도 성장·일자리 경제·혁신성장·공정경제에 초점”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정부가 2일 공개한 세법 개정안이 소득주도 성장을 구현하기 위한 것이며 고소득층과 대기업이 세금을 더 부담하도록 했다고 밝혔다. 김 부총리는 세법 개정안이 “저성장·양극화 극복을 위한 일자리 창출과 소득재분배 […]

상세보기


크라우드펀딩

초기 기업 세상에 알리고 개인에겐 투자 기회 제공 `노무현입니다` 펀딩 맡고 위안부 지원 기업도 도와 ■ 크라우드 펀딩 1위 ‘와디즈’ 신혜성 대표 파도의 상하·좌우 움직임을 분석해 파도에너지를 만드는 스타트업(초기 벤처기업) 인진. 아이디어는 좋지만 성공하기 힘든 사업이라며 어떤 벤처캐피털도 인진에 투자해 주지 않았다. 창업자는 고심 끝에 크라우드 펀딩 업체 ‘와디즈’를 찾았다. 신혜성 와디즈 대표(38)는 승산 있는 투자라고 […]

상세보기


강북 직주근접 블루칩 단지에 `행복주택`   경희궁자이·e편한세상신촌, 보문·미아동 포함 301가구 13~17일 청약…8월부터 입주 청년층, 고령자에 입주자격…경희궁자이 임대료 절반수준 보문파크뷰는 사회초년생 몫 강북권 최고의 핫플레이스’로 꼽히는 종로구 교남동 경희궁자이에 결혼한 지 5년이 안 된 신혼부부와 70세 이상 고령자는 같은 단지의 일반 임대료의 절반 수준으로 10년간 살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서울주택도시공사는 11일 서울리츠2호를 통해 경희궁자이 외에도 […]

상세보기


[CEO 심리학] `강조의 역설` 아시나요…5~7회 넘으면 역효과 리더라면 누구든 강조하고픈 자신의 메시지들이 있다. 그런데 그 메시지가 조직의 구성원들에게 잘 전파되지 않거나 스며들지 않기 때문에 걱정과 고민을 하는 분들이 무수히 많다. 즉 충분히 강조하고 있는데도 잘 안 된다. 왜일까? 여기에도 흥미로운 심리학적 이유가 있다. 그리고 결론부터 말하자면 그 이유는 바로 그 메시지가 너무 자주 강조되고 있기 […]

상세보기


귀하의 계정에 로그인하십시오. 새 계정 생성

 
×
계정 만들기 회원은 여기에
 
×
귀하의 계정을 잊으셨습니까?
×

Go up